2011

03월

03

아이패드2 출시와 잡스의 복귀, 그리고 타블렛 PC의 사망.

애플사이트에 아이패드2 페이지가 오픈 되었습니다. 가셔서 비디오만 보셔도 헉 하실겁니다. ㅡ.ㅡ;
이 포스트에는 아이패드2의 스펙, 기능등에 관한 내용이 없습니다.
오전이 되면 많은 블로그에서 정확한 스펙과 다양한 기능에 대해 올라올 것 입니다.
제 특기인 뒷북 포스팅으로 나중에 올릴 수 있을지 모르겠습니다만 지금은 느낀 점 몇가지 후다닥 적고 자려고 합니다. ( 결국 잠이 중요한거였.. )

정확한 사양과 다양한 기능에 대해서 궁금하신 분들은 인개짓의 라이브 블로그에 가셔서 보시면 됩니다. ( 아마도, 오늘 오후나 저녁정도 되면 애플사이트에 이밴트 동영상도 올라오겠죠 – 추가 : 오후에 키노트가 추가되었습니다. )

미국시간으로 2011년 3월2일 오전 10시, 한국시간으로 2011년 3월 3일 새벽 3시에 아이패드 2 이벤트가 있었습니다.

가장 반가웠던것은 스티브 잡스를 볼 수 있었던 것입니다. 정말 기대도 하지 않고 있었는데, 많은 블로그나 기사에서 잡스를 이벤트에서 볼 수 있었으면 하는 기대의 글들을 볼 수 있었지만 실제로 이벤트에서 건강한 잡스의 모습을 보는 순간 정말 잠시나마 울컥 했습니다.

사진으로 봤지만 건강해 보였습니다. 오늘은 “One more thing…” 은 들을 수 없었습니다만 그의 건강을 확인 한 것만으로도 당분간 이라도 애플의 혁신과 ‘인문 중심의 기술’ 을 향유(!)할 수 있다는 생각에 라이브 블로그를 보다가 “와!” 라고 소리를 질러버렸습니다.

그렇습니다. 오늘 이벤트에서 가장 중요한것은 잡스의 건강을 확인 했다는 것 입니다!
처음에 말씀드린데로 이 포스팅에는 스펙등에 대한 정보가 없습니다. 위에 걸려있는 링크들을 통해 확인을 하시면 되겠지만 몇가지 확실한 것은 다음과 같습니다.

1. 기존 아이패드를 구매한 사용자들은 아이패드를 던질 확률이 큽니다.

아이패드를 가지고 있는 사람이 라이브 블로그를 보다가 저에게 메세지를 보내더군요. ” 이거 보상판매 안하나 ” 라구요. 그건 아이폰 3Gs 를 가지고 있다가 아이폰4를 사고 싶은 심정과는 다른 말이었습니다.
아이패드 2는 ‘아이패드의다음 버전’의 느낌이 아닙니다. 아이폰 에서 아이폰4 로 갑자기 점프한 느낌입니다. 아마도 아이패드 사용자들의 원성이 한동안 자자할 것 같습니다. 훗~ ( 왜 갑자기 즐겁지? )

2. 아이패드를 따라 나오는 제품들은 경쟁하지 못하고 모두 사망할 것입니다.

작년에 7인치 타블렛에 대해 잡스가 DOA ( Dead on arrival ) 이라고 말했는데요, 도착 즉시 사망의 뜻보다는 기기에서는 도착 즉시 불량 의 뜻으로 많이 사용된다고 하더군요.

작년에 잡스가 말한 7인치 타블렛은 갤럭시 탭이 아닙니다. 그건 국내 찌라시들이 말한 것이고, 잡스는 그런 듣보잡 제품에는 관심도 없었습니다. 잡스가 말한 7인치 타블렛은 DOA 가 가르킨 제품은 블랙베리 스마트폰으로 잘 알려진 RIM 사의 플레이북을 말하는 것 이었습니다. 올해 3, 4월에 출시 될 예정입니다.
국내 찌라시 신문기자들이 마치 애플이 갤럭시탭을 두려워 하는 듯 한 기사로 선량한 시민들을 잘도 속였죠.

어쨌든.. 올해는 타블렛 PC가 쏟아질 것 입니다. 하지만 작년 애플의 아이패드의 성공을 보고 나오는 아류작들이 될 것입니다. 아이패드2 와 경쟁할 수 있는 상황이 만들어질 수 없습니다.

먼저 말씀드린데로 아이패드에서 아이패드2로의 변화는 다음 버전이 아니라 점프의 느낌이었으니까요. 아이패드의 다음버전과 싸울 심산으로 ( 아류도 바쁜상황이지만 ) 제품을 내놓는다고 하더라도 저 멀리 가버린 아이패드2 의 경쟁상대는 올해도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3. 아이패드2 는 들고다니는 작은 Mac.

iMovie, Photo Booth, GarageBand.. 맥 사용자들이 자주 사용하고 즐기는 앱을 사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맥은 기본이 즐기는 컴퓨터입니다. 사진, 동영상, 음악듣기 및 즐기기, 인터넷 서핑, 메일, 다양한 게임들.. 그리고 가끔 iWork 같은 업무까지. 이제 아이패드2는 들고다니는 작은 Mac 입니다.

좀 자야겠네요. 하고싶은 말은 많지만 일단 오늘 이벤트를 보고 느낀점을 간단히 올렸습니다. 다음주 부터는 지옥같은 업무가 있어서 포스팅을 못할 상황인데 주중에도 좀 바빠서 다시 정리해서 포스팅을 할 수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애플 미국 사이트에 가면 오늘 이벤트 외에도 상당히 다양한 정보를 볼 수 있으니 꼭 구경하세요.

이래저래 결론을 말씀드리자면 올해 타블렛 PC는 아이패드2 가 진리라는 것 입니다. 언론에 속아서 이상한 제품 구매하지 마세요~ ( 응?.. 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