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07월

12

iMessage와 카카오톡을 대결구도로 보면 답이 없습니다.

가을에 나올 iOS5에 iMessage (이하 아이메시지, 또는 아이메세지) 라는 메신저가 탑재가 됩니다.

지난 6월6일 WWDC 2011 에서 아이메시지 발표 이후 아이메시지가 가질 파괴력이나 향후 모바일 메신저 시장의 변화를 예측 하는 내용들이 많습니다. 그중에 특히 한국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카카오톡과의 비교가 많이 있는데요, 카카오톡의 한국시장 점유율과 안드로이드폰과도 사용이 가능한 점 등을 들어서 아이메시지는 성공 못할것이라 말하는 분들이 많이 있습니다.

애플이 못마땅한 분들에게는 애플의 모바일 제품들과만 사용이 가능한 아이메시지의 성공이 그런 측면에서 불가능하다고 보고 있는듯 합니다. (이후에 이야기 합니다만 아이메시지는 문자도 전송합니다.)

전 좀 답답합니다. 애플이 무엇을 하면 일단 반감부터 가지고 한국시장에서의 승패를 점치기 바쁜 사람들이 너무나 많기 때문입니다.

하나 물어보겠습니다. 애플이 한국에서만 제품을 파는 구멍가게 인가요?
애플이 좋고 싫고를 떠나서 모바일 관련제품이 세계에서 엄청난 영향력을 가지고 있는걸 모르시진 않을겁니다. 감정적으로 일단 싫어서 “안드로이드 폰과도 사용할 수 있고 높은 점유율을 가지고 있는 카카오톡과는 경쟁이 안되는 게임”이다 라고 볼 수는 없습니다.

01. 애플은 세계의 모바일 시장을 장악한 글로벌 기업 입니다.

아이팟, 아이폰, 아이패드 등 애플은 전 세계에서 자신들만의 제품에 동일한 아이덴티티와 사용성을 모든제품에 적용하고 있습니다. 이 모든 기기에서 iMessage를 사용하게 됩니다. 또한 다른 iOS 기기에서도 동일하게 주고받던 대화를 이어갈 수 있습니다.

02. iMessage는 기본적으로 탑재되어있습니다.

기본탑재된 앱은 사용을 많이 하게 됩니다. 대표적인 예로 한국에서 힘을 못쓰는 구글이모바일에서는 20% 대에 진입해 있습니다. 안드로이드 폰의 기본검색이 구글이기 때문입니다. (전 세계적으로는 80% 이상의 점유율을 가지고 있지만요.) 오죽 긴장되면 자격도 없는 네이버와 다음이 구글을 불공정 거래로 제소하겠습니까? (이건 뭐 거의 mb수준이지요.)

물론 iSO4 사용자들은 업그레이드를 해야하겠지만 당연히 iSO5로 대부분의 사용자들은 업데이트를 할 것이고, 앞으로 애플에서 나오는 모든 iOS 기기에는 기본적으로 아이메시지가 탑재되어 나옵니다. 당장이라도 누구에게든지 메시지를 보낼 수 있습니다. 아이팟, 아이폰, 아이패드. 그 중 어느것 하나라도 가지고 있는 사용자에게는요. 또한 아이메시지는 기본앱이기 때문에 이통사들의 제재가 힘든 상황입니다.

통신사들이 자신들의 이익을 지키고자 망부하를 핑계로 카카오톡을 차단하려 했다가 사용자들의 반발에 발뺌한 일을 다 아실겁니다. 통신사들이 아이폰이라는 떡을 버릴 수 있을까요? 와이파이까지 제공하면서 모시는게 아이폰 입니다.
또한 아이메시지는 아이메시지끼리가 아니라면 문자메시지로 전송을 합니다. 굳이 따지자면 통신사 입장에서는 차라리 아이메시지가 나을지도 모르는 입장입니다.

통신사들이 다른 메신저들은 눈치 봐가면서 기회를 노릴지 몰라도, 기본앱으로 탑재되어있는 아이메시지에 해꼬지(?) 할 엄두를 낼 수가 없습니다. 통신비를 1,000원씩이나 인하 해주는 통신사가 고마워서라도 많이 써줘야 합니다.

03. 다른 플랫폼 사용자들과도 메시지를 주고 받을 수 있습니다.

아이메시지는 아이메시지 사용자끼리만 사용할 수 있는 앱이 아닙니다. 아이메시지 사용자끼리는 아이메시지로, 다른 스마트폰 사용자에게는 문자메시지로 주고받게 됩니다. 아이메시지끼리는 파란색, 문자메시지는 녹색으로 표시가 됩니다. 아이메시지는 또 하나의 앱이 아니라 문자메시지와 통합된 기본앱 입니다.

04. 일반 핸드폰 사용자들도 아직 많이 있습니다.

위에서 말씀드린데로 아이메시지는 문자메시지와 통합된 메시지 입니다. iOS 사용자들 외에 스마트폰, 그리고 일반 셀루러폰을 사용하는 모든 사람들에게 메시지를 보낼 수 있습니다.
습관이라는게 무섭습니다. 카카오톡을 스마트폰 사용자끼리 쓰더라도 문자만 가능한 사용자와 메신저를 쓰다보면 어느새 조금씩 아이메신저를 열게 됩니다. 그게 편리성이라는 것이니까요.

05. 사용이 쉽습니다.

사용이 쉽다는건 다양하게 생각해 볼 수 있습니다. 첫화면에 있는 아이메시지를 특별한 이유가 아니라면 다른페이지로 옮기는 사용자들이 많지는 않을겁니다. 선택의 기회가 많아진다는 얘기가 됩니다.
문자도 보낼 수 있고 아이메신저 끼리 메시지도 보낼 수 있는 상황이라면 카카오톡 같은 설치형 모바일 메신저를 열 기회가 한 번은 줄어들게 됩니다. 빈도는 차후 문제입니다.

또한 설치하고 사용하는것이 아니라 그냥 사용하면 됩니다. 설치하지 않아도 바로 사용할 수 있다는것은 선점의 입장에서 중요합니다. 생각보다 모르거나, 게으르거나, 귀찮은 사람들이 엄청 많습니다. 쿨럭;

06. 안정성.

카카오톡이 서버가 종종 다운이 되고 알림이 뜨지 않는 등 문제가 발생하고 있더군요. 카카오톡에서도 서버증설 등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겠지만 이러한 일이 자주 발생이 된다면 iOS 사용자들은 아이메신저를 많이 사용하게 될것 입니다.

게다가 카카오톡은 아직까지 뚜렷한 수익모델이 없는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앞으로 유료화는 아이메신저로 인해 더더욱 조심스러워 질 것이고, 광고등 다른 수익원을 찾아볼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을것 같습니다.

안그래도 유료전환이라고 하면 순한 양이던 사람들이 양의 탈을 벗고 사시미를 갈아대는데, 지금의 상황이라면 더욱 난감해지겠죠. 그와중에 자칫 화면을 도배하는 광고나 기타 이벤트가 빈번히 일어난다면 “그동안 고마웠어요” 라고 인사하는iOS 사용자들도 늘어나게 될 것입니다.

아이메시지는 문자비용이 나갈 수 있지만 카카오톡은 완전무료다? 무료였던 카카오톡을 대하는 것과 문자메시지를 사용할 수도 있는 아이메시지를 대하는것과는 시작부터가 다릅니다. 사용자들은 앞으로도 카카오톡은 무료이길 바라겠지만 아이메시지는 문자비용이 발생할 수도 있다고 처음부터 생각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07. 다른 플랫폼으로의 진출이 이루어지게 된다면.

가능성은 적겠지만 만약 다른 플랫폼용 아이메시지가 배포된다면 어떻게 될까요? 안드로이드, 윈도우폰7 까지.

제 생각엔 아이메시지는 맥의 iChat과도 연동이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왜냐면 아이메시지는 너무나 아이챗과도 닮아 있거든요. 저는 아이챗이 아이메시지로 넘어갔다고 봅니다. 그리고 아이폰, 아이패드의 페이스 타임이 맥으로 이식되었듯 아이챗도 그렇게 될 가능성이 큽니다.


이렇게 되면 워쩔겨.

———————————————————————————–

이 글을 보고 “저 애플빠 시키, 그러니까 아이메시지가 카카오톡을 누를거라는 말 아냐?” 라고 생각한다면 정말 할 말 없습니다. 대놓고 말해서 카카오톡이 이기면 뭐합니까? 반대로 카카오톡이 지면 어떻게 되죠?

애플빠를 까던 말던 상관은 없지만 일단 어떻게 돌아가는지 상황은 파악하고 좌나 우로 돌아야 하지 않을까요? 안그럼 그냥 돌아버린것처럼 보입니다.(?) 아이메시지는 그렇게 만만한 상대가 아닙니다. 한국에서 카카오톡이 이겨서 승리를 만끽해봤자 애플은 신경도 안씁니다. 카카오톡이 아이메시지에 쓰러질 때가 문제인 겁니다.

“이러니 못이긴다”의 대결구도 보다는 상대방의 능력을 파악하고 정 안되면 딴 길이라도 찾아봐야 하는게 정상인 것 입니다. 조금은 냉정하게 뒤로 물러나서 판단하고 대처를 했으면 합니다.

정 신경 쓰이면 국내 안드로이드폰에는 모두 카카오톡을 기본으로 탑재하고 카카오톡은 그에 해당하는 라이센스를 받고 아이메시지는 발가락 하나 못들여놓게 한다던지, 국내에서 잘하는 그런 담합형 부끄러운 전략도 있지 않습니까? 아까운 신문지 도배할 돈으로 밴쳐기업도 살리구요. 갤럭시 시리즈는 아예 앱으로 도배를 해놨던데 그 돈만 아껴도 저가전략 펼쳐도 될거구요. 해외에만 1+1 이벤트에 10원 판매 하지말고 말입니다.

저는 아이메시지에 기대를 가지고 있습니다. 애플은 시너지가 정말 크거든요. 여기가 출발선 입니다. 배울건 배우고, 인정할건 인정하고 경쟁할건 경쟁하면서 나아갔으면 합니다.

  • 나스카

    비교대상 자체가 아닌데 설마 그런 사람들이 있으려구요?
    그런 사람들이 있다면 안경을 선물하시는 것도…
    근시안

    • 페이퍼북

      결국 많은 사람들이 근시안적이라고 볼 수도 있습니다.
      중요한건 알면서도 대결구도를 조장하거나 대결구도로 해결하려는 ( 그게 아닌 줄 알면서도 )게 문제입니다.

      이건 한 업체의 성공과 실패가 문제가 아닌데도 틈만 생기면 그렇게 보려니 문제지요.
      휩쓸리는 사람들이 더 많기 때문이겠죠.

  • Windows XP KM 시리즈처럼 OS 포함 번들 미디어에 대한 소송으로 이어지지 않을까 생각되네요.
    번들 소프트웨어로 공정거래에 침해가된다면 한번 쯤 찔러볼만 할텐데 말이죠.
    법적인 부분을 잘 몰라서 카톡 측에서라면 이런 방향으로 접근도 준비해볼만 할 것 같네요.

    • 페이퍼북

      제 생각에는 그렇지 않을것 같습니다.

      첫 번째 이유로는
      iMessage가 카카오톡과 같은 서비스라고 판단할 수 있는가? 입니다. 이 부분은 견해차가 있을 수 있으므로 패스~ ㅡ.ㅡ;

      두 번째로는
      MS의 번들관련 소송은 번들로 미디어플레이어나 익스플로러를 끼워팔기 한 명목상의 이유보다는 결국 반독점법과 관련하여 미국에서 소송을 건 것이기 때문에 애플의 영향력을 봐서는 (응?) 그럴 수 있는 근거가 적다고 봐야겠지요. 오래전에 관련되어 포스팅을 하려다고 잊고 있었는데 한 번 다뤄봐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기억나게 해주셔서. 쿨럭;

      한국에서는 어림도 없는 일이겠지만 미국의 경우는 자기 나라의 기업이라도 거대화 되는것에 상당히 신경질 적이라 할 수 있을정도로 예민한 반응을 보입니다. 이것은 미국의 공황과 관련이 있는데 너무 길어서 넘어가겠습니다. 이유야 어떻든 전 그게 부럽네요.

      세번째로는
      말씀하신데로 법적으로 대응을 할 수 있다고 할지라도 그것이 과연 우리에게 득이 될 것인가? 하는 부분입니다.
      가령 법적으로는 이길 수 있을지 몰라도 제품 자체의 질이 떨어진다면 결국 법적인 승리로 인한 피해는 소비자가 받게 되는 것이니까요.

      이 글의 요지대로 결국 한국에서 어떤식으로든 승리를 하느냐 마느냐의 문제보다 진정 사용자를 위하는 것이 무엇인지, 그리고 애플까의 탐탁치 않은 시선으로 제품의 본질을 벗어나 승과 패로 나뉘는것에 중점이 되는것이 문제라고 봅니다.

      다만 이 글은 개인적인 사견이므로 .. 더 많은 의견들이 많아지면 좋겠습니다;;

      덧 : 카카오톡이 앞으로도 많이 사용하게 되더라도 .. 안좋은 소문(기술적)이 좀 있어서.. 걱정입니다.
      카카오톡에 대한 걱정보단.. 사용자에 대한 걱정입니다. ^^;;;

  • ios5 업글해보고 느끼는건데 카카오톡과 ios는 비교대상자체가 아닌거 같습니다.
    현재 아이메시지는 애플 스마트 제품의 iOS5 업데이트를 한 대상간에 데이터메시지 전송기능입니다.
    즉, 내 연락처 중에서 아이폰을 사용하는 사람을 찾아내서 아이메시지를 전송할 사람에게 한정된
    서비스인거죠.
    이렇다보니 범용적으로 OS와 기기의 제한이 없는 앱기반의 카카오톡과는 개념이 다른거죠.
    아이메시지는 애플이 자사 제품을 사용하는 사람의 편의를 위한 서비스이고,
    카카오톡은 모든 플랫폼에 데이터 메시지를 전송하기 위한 어플로 다르기 때문에 비교하는건 아닌거 같습니다.
    애플이 iOS 아이메시지 내놨고, 구글이 안드로이드 구글메시지 내놓게 되면, MS도 Win8 MS메시지를 내놓겠죠.
    이런 상황에 모든 이용자를 포용하는 어플(아이메시지처럼 메시지 보낼사람이 iOS유저인지 구분을 할 필요가 없는)인 카카오톡은 필수적으로 이용이 되는거죠.

    • 페이퍼북

      이 글을 포스팅 하게 된 계기는 imessage에 대한 발표 직후 언론들과 블로거들이 아이메시지는 이길수 없다는 글들을 쏟아내면서 부터입니다.
      글을 읽어보시면 아시겠지만 아이메시지는 이래서 이길것이다라는 대결구도의 글이 아닙니다.
      이런상황에서 아이메시지가 이길지도 모르는데 왜 대결구도로만 바라보고 대결구도만 자꾸 사람들에게 인식을 심으려 하는가입니다.
      지금 말씀하시는 그런 시각때문에 적은 글인데 똑같은 말이 반복되는 것 같습니다.

      아이메시지가 가진 이런장점이 있기때문에 누가 이긴다의 문제가 아니라 그 반대가 되면 어쩔것인가? 그러니 여론만 형성하지 말고 준비할게 있으면 준비를 하라는 겁니다.
      말씀하시는데로 또 카카오톡은 필수가 되고 말고를 말씀드린게 아니구요. 애플은 ‘다른걸 설치할 필요없이 애플제품만으로도’ 시너지를 일으킵니다. 이건 편의성의 문제거든요.
      이에 대한 이야기는 결론에 적어놓았습니다. 다시 말씀드리지만 아이메시지가 카카오톡을 이기려고 만든것도 아니고 이긴다고 신경도 쓰지 않습니다. 잘못된 언론들이 문제인거겠죠.

      이제 iOS5도 정식으로 나왔고 사용자들이 사용하면서 필요한 메신저를 사용하겠죠. 어느걸 사용하는게 무슨상관인가요? 좋은걸 사용하면 되는것입니다. 좋은 답변 감사합니다.

  • dorotty

    저기 궁금해서 질문드립니다.
    iSO5활성화했는데
    광고글에 따르면 아이폰이나 아이패드나 imessage대화를 끊임없이 이어나갈수 있다라고 하는데
    그러면 아이패드와 아이폰을 가진사람이 각각의 기계에서 문자를 보냈을때도 받은 사람한테느 한 메세지로 뜨게 되는건가요?

    • 페이퍼북

      방법이 몇가지가 있는데요, 이게 일단은 먼저 선행되어야 할 것이 있는데 아이클라우드 계정을 마드는 것입니다. 저도 설정을 해봤는데 포스팅을 한 번 해야 할 정도의 내용이라 쉽게 말씀드리지 못하겠네요.
      제가 늦어도 다음 주 초까지는 말씀하신 부분에 대해서 포스팅 할테니 와서 보시는게 더 나을듯 합니다.

      댓글로 간단히 설명하기가 좀 애매하네요.

      단 간략히 설명을 하자면 아이메시지는 기존 폰의 경우는 상관 없지만 그외의 경우, 아이패드 같은경우 에는 아이클라우드 계정을 통해 수/발신이 가능해집니다.

      죄송해요. 괜찮으시다면 담 주 초 중에 한 번 더 방문해주세요 ㅜ.ㅡ

  • ㅇㅇ

    ㅋㅋㅋㅋㅋ시간이 지난 지금 망한게 확실하네요~~~ㅋㅋㅋㅋㅋㅋ

    • 페이퍼북

      ? 무슨 말씀이신지.. ㅡ.ㅡ;

  • 행아웃

    점유율은 그렇다치고 이제는 그나마 행아웃이 나와버려서 아이메시지는 정말 사용이 한정되겠네요… 애플이 빨리 플랫폼 개방하지 않으면 곧…

    • 페이퍼북

      어차피 아이메시지는 애플 제품에 한정되어있는 제품이었습니다. 애플 제품을 사용하면 가질 수 있는 시너지가 목적인 제품이었고 지금도 그렇게 사용되고 있고요.
      오히려 행아웃은 아이메시지가 있기 전 부터 사용자들에게 꾸준히 사용되던 스카이프 같은 서비스가 경쟁상대인 것이 맞을 겁니다.

      그리고 애플이 플랫폼을 개방하지 않는 것과 아이메시지와 무슨 상관이 있는 것인지 모르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