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아이패드

2013

06월

17

iOS 7, 미니멀의 실패와 애플의 퇴보.

희망적인 이야기 부터. WWDC 2013 키노트에서 iOS 7의 디자인이 상식적으로 이해하기 힘들 정도로 망가진 이유를 알게 되었습니다. MacRumors에 따르면 이번 키노트에 사용된 iOS 7 디자인은 애플의 앱 디자인 팀에서 디자인을 한 것이 아니라 마케팅 및 커뮤니케이션 부서에서 디자인을 한 것이라고 합니다. 올 가을 까지 iOS 7 베타가 진행될 수록 아이콘과 룩 앤드 필, 새로운 UI bits가 크게 변화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하고 있으니, 정식 버전이 나오기 전 까지는 지켜봐야 할 것같습니다. 원본 링크를 따라 들어간 TNW 의 기사에서는 정식 버전까지 디자인…

2013

06월

07

애플 WWDC 2013 2분 만에 매진이 의미하는 것.

올 해 6월 10일에 열리는 WWDC 2013 티켓이 불과 2분만에 매진되었습니다 (WWDC 2013 공식 페이지). 언론들 말대로 혁신이 없어서 매출은 줄고, 주가는 떨어지고, 이제 애플은 끝이 나는 것처럼 보이는데 애플이 개최하는 WWDC는 오히려 예전보다 빨리 매진되었습니다. 2008년 2달. 2009년 1달. 2010년 8일. 2011년 10시간. 2012년 2시간. 2013년 2분. 순수한 티켓 비용만 178만원 정도 들어가고, 자비로 비행기 값, 숙식비용과 그 밖의 경비까지 들여가며 망해가는 회사의 컨퍼런스를 보기 위해 기업들이 참가를 한다는 것은 다시 생각해보면 언론이 비정상일 지도 모른다는 말입니다. 그것도 주가가…

2013

05월

30

iOS 7, 미니멀리즘과 스큐어모피즘.

스큐어모피즘 (Skeuomorphism) 작년에 애플의 디자인에 대한 실랄한 비판을 적은 글을 하나 보게 되었습니다. “애플의 조잡한 소프트웨어 디자인 철학” 이라는 번역글에서 스큐어모피즘이라는 말을 처음 봤는데, 그 후로 여러 블로그나 온라인 매체에서 스큐어모피즘에 대한 이야기가 쏟아져 나오더군요. 대부분의 경우 링크의 내용 처럼 스큐어몰피즘이 여러가지 이유로 좋지 않다는, 애플의 스큐어모피즘은 이제 마이크로소프트의 윈도우 8 UI(이전 명칭은 메트로 UI)의 플랫 디자인 처럼 되어야 디지털 기기에 맞는 디자인이라는 이야기가 나옵니다. 그러더니 애플의 디자인은 더 미니멀 하게 바껴야 한다는 주장이 힘을 얻고, 조나단 아이브가 스캇포스톨의 흔적을…

2013

03월

29

포도팟 아이패드 키보드 케이스 후기.

이 사용 후기는 포도팟의 제품 후원으로 작성하였습니다. 후기에 사용된 이미지의 출처는 포도팟 공식 사이트 입니다. 눈 버릴 것처럼 보이는 이미지는 제가 직접 찍었습니다. 이런 젠.. 아이폰과 아이패드는 전체 모바일 (스마트폰, 태블릿PC) 트래픽의 60% 이상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태블릿 PC는 스마트폰의 트래픽을 앞질렀고, 그 중에 아이패드가 전체 태블릿 트래픽의 90% 이상을 차지 합니다. 시장 점유율을 본다면 iOS를 사용하는 이 두 기기는 다른 모바일 제품들에 비해 엄청난 트래픽을 발생 시키고 있고, 그것은 결국 iOS의 사용성이 다른 모바일 기기에 비해 얼마나 차이가 나는지 보여주는…

2012

07월

24

뉴 아이폰 크기와 아이패드 미니 루머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

새로운 아이폰은 4인치대의 16:9 와이드로 나온다, 7인치 아이패드 미니가 출시될 것이다 등 다양한 소문들이 돌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실제로 나와봐야 알겠지만 요즘 떠돌고 있는 아이폰과 아이패드의 크기에 대해서 개인적인 생각을 적어봅니다. 사실관계가 아니라 크기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일 뿐입니다. 요즘 길을 가다보면 스마트폰을 손에 들고 다니는 사람들이 부쩍 많아졌습니다. 아무래도 요즘 나오는 스마트폰들이 많이 커져서 주머니에 넣기에는 부담스러워서 그렇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합니다. 보기에도 가끔은 부담스러운 느낌이 들 때도 있구요. 요즘 나오는 폰들은 대부분 4인치대 이상인가보더군요. 갤럭시 노트인가는 5인치가 넘는다고 하니 갈수록…

2012

03월

12

아이포토, 아이패드를 Post-PC로 완성하다.

한국시간으로 2012년 3월 8일 새벽 3시 아이패드3 이벤트 키노트가 있었습니다.?저는 거의 그렇듯 이번에도 뒷북 포스팅을 올리구요. 바쁘다는건 다 핑계입니다. 게을러서 그렇습니다. 다시 취직도 해야하고.. (음;) 스펙이나 기타 특징은 이미 보셨을테고 애플 아이패드 사이트에 가시면 블로그 보다 더 자세한 정보를 얻으실 수 있습니다. 이번 발표의 중요도를 ?정해 보면 Retina Display, (A5X 칩셋,) 5메가픽셀 iSight 카메라, Siri Dictation, 4G LTE , iPhoto 정도로 볼 수 있습니다. 제 맘에 드는것은 레티나 디스플레이, iSight 카메라, 그리고 iPhoto (이하 아이포토) 입니다. 저는 이번 발표에서 아이포토…

2012

02월

17

애플의 새 OS X 마운틴 라이온 프리뷰 발표. – 거대한 플랫폼의 시작.

추가사항 : 공식 명칭이 “Mac OS X”에서 Mac을 빼고 “OS X”로 바뀌었다고 합니다. iOS 처럼요. 이름에도 애플의 철학을 넣는군요. 이래서 애플의 일관성이 무섭습니다. 2월 16일 밤, 맥 OS X Mountain Lion (10.8. 이하 마운틴라이온)프리뷰가 발표되었습니다. 현재 ?맥 OS X의 버전은 10.7로 Lion (이하 라이온)이라 불리고 있으며, 차기 버전인 10.8 마운틴 라이온이 올 여름 출시될 것으로 보입니다. 마운틴 라이언 프리뷰 사이트 바로가기 현재 소개페이지는 프리뷰 페이지이며 개발자들에게 배포되고 있습니다. 라이언이 나왔을때에도 이전 버전인 스노우레퍼드에 비해 큰 변화로 상당히 놀라웠는데요, 이번에도 그렇습니다….

2011

11월

02

PC 이후의 PC가 되려면.

한 때 PC는 가전기기와 차별 되는 길을 걸었습니다. 분명 이름은 Personal Computer 였지만 개인생활의 일부를 대체하는 것이 아니라 말 그대로 ‘개인이 소유할 수 있는 컴퓨터’의 의미였습니다. 사무적 용도, 그리고 전문적 용도가 강한 제품이었습니다. 부팅을 위해 플로피 디스크를 넣고, 워드 프로세서를 실행하기 위해 몇 장의 디스켓을 번갈아 가며 끼워야 했던 시절이었습니다. HDD는 생각도 못했습니다. 이런 컴퓨터가 발전을 하면서?90년대 말 경에는 필수 혼수품목에 들어갈 정도로 인기를 얻게 되었습니다. 인터넷을 하고, 음악을 감상하고, 영화를 보고, 게임도 하고 심지어 TV도 볼 수 있는, 기존에…

2011

08월

25

아이패드와 경쟁하려면 – hp 터치패드를 보고 배우기.

디자인은 삼성보다 더 잘 배낀듯. (응?)     사무실에 출근하니 갑자기 메신저로 해외 사이트인 반스앤노블의 hp 터치패드 구매 페이지 url을 저에게 보냅니다. “? 갑자기 이건 왜요? 사시려구요?” “네” “아이패드 사시는게 낫지 않을까요?” “아이패드는 필요 없어요” “그래도 기왕이면 아이패드가 낫지 않을까요? 예전에 사시려고 했었잖아요.” “이건 10만원이에요. 화장실에서 영화나 보고 인터넷 서핑하는 용도로 쓰려구요. 그 이상은 필요 없어요. 제품 오면 드릴로 끝에 구멍뚫고 끈 묶어서 화장실 벽에 걸어놓으려구요.” 10 만원에 hp 터치패드를 판매한다는 소리에 인터넷을 검색해봤더니 난리가 났더군요. 아이패드를 구매할까 고민하시다가 포기하신…

2011

05월

11

아이패드와 갤럭시탭 사용후기.

아이패드 2와 갤럭시탭 새 버전이 출시가 되는 시점이지만 이번에 시작한 프로젝트가 html5로 진행되는 모바일 프로젝트여서, 지난 주 부터 일주일 정도 갤럭시탭을 사용할 기회가 생겼습니다. 아이패드는 이미 회사에서 자주 접해왔기 때문에 다음에는 일반폰과 아이패드 조합으로 가야겠다고 생각할 정도로 아이패드의 능력을(?) 잘 알고 있는 상태였습니다. 갤럭시탭에 대한 버그와 한숨을(응?) 많이 들어왔기에, 그리고 사실 기대보다는 비교해 볼 기회가 생긴것에 만족을 했습니다. 회사에 갤럭시탭이 도착한 날, 갤럭시탭을 만져본 사람들은 “이건 못쓰겠다” 라는 말과 함께 다음날 부터는 쳐다보지도 않더군요;; 아이패드가 회사에 없었다면 상황이 틀렸겠지만 아이패드에…